'놀토' 꼴찌들의 반란…신동엽·넉살, 크러쉬 '자나 깨나' 원샷
상태바
'놀토' 꼴찌들의 반란…신동엽·넉살, 크러쉬 '자나 깨나' 원샷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20.08.22 2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N '놀라운 토요일' 방송 화면 캡처


[컬처투데이 디지털뉴스팀] 신동엽 넉살이 크러쉬 '자나 깨나'에서 원샷을 차지했다.

22일 오후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 도레미 마켓'에는 그룹 (여자)아이들 미연과 소연이 출연했다.

이날 1라운드 도전곡은 가수 크러쉬의 '자나 깨나'였다. '멍 때리는 게 아니라' '고민이 많은 건데' '머리가 빠지는 건데' 등이 유력한 후보로 떠올랐다. 첫 받아쓰기를 공개한 미연은 다 들었냐는 붐의 질문에 "제 머릿속에서 섞였다"며 4차원 면모를 보여줬다. 소연은 '머리 빠지는 건데'라는 가사가 있어 신빙성을 높였다.

이때 혜리가 피오의 수상한 움직임을 보더니 "기분 나쁘다"며 폭로에 나섰다. 자신의 원샷을 예감한 피오가 미연에게 타이틀곡 제목이 뭐냐고 물어본 것을 포착한 것. 하지만 피오의 자신감과 달리 신동엽과 넉살이 동시에 원샷을 차지했다. 평소 부진한 두 사람이 등장하자 멤버들이 술렁였다. 곡 정보와 앞뒤 가사를 들은 멤버들은 머리 빠진다는 내용을 확신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