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새MC 김준현x김신영 "뿌듯하고 영광"
상태바
'불후의 명곡' 새MC 김준현x김신영 "뿌듯하고 영광"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20.08.21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S '불후의명곡 '제공


[컬처투데이 디지털뉴스팀] 김준현 김신영이 '불후의 명곡' 신고식을 치른다.

오는 22일 방송되는 KBS 2TV '불후의 명곡'에서는 토크 대기실을 책임질 새 MC로 예능 대세 김준현과 김신영이 합류, 기존 MC 김태우와 함께 맹활약을 펼쳐 이목이 집중된다.

이날, 김태우가 두 사람에게 '불후의 명곡' MC가 된 소감을 묻자 김신영은 "불후의 명곡 무대에 도전했다가 떨어졌다, 이후 다시는 안 온다고 했었는데 MC로 오게 돼 뿌듯하다"고 전했다. 이어 김준현은 "지난번 '개그 스타 특집'에서 탄 우승 트로피를 (집안에서) 가장 잘 보이는 곳에 두었다, MC가 돼서 영광이다"라며 설렘을 드러냈다.

이어 김준현과 김신영은 '불후의 명곡' 새 MC 기념 신고식을 준비, 첫 회부터 화려하게 토크대기실의 문을 열었다. 김신영은 부캐릭터 김다비의 '주라주라' 모창(?)을 완벽하게 소화했으며, 김준현은 지난 '불후의 명곡-개그 스타 특집'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화제가 됐던'녹턴'을 기타연주와 함께 선보여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날 출연자들은 새 MC들의 수준급 개인기에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날 김종국X터보 편으로 진행된 '불후의 명곡'은 몽니, 임정희부터 요요미, 에이티즈, 라포엠까지 다양한 장르의 가수들이 출연해 김종국X터보의 역대급 히트곡들로 화려한 무대를 꾸밀 예정.

이외에도 조권의 보깅댄스와 에이티즈, 요요미의 댄스 퍼레이드까지 화려한 신고식이 준비되어 있어 더욱 기대를 모은다.

새 MC들과 함께 하는 '불후의 명곡' 김종국-터보편은 오는 22일, 29일 2주에 걸쳐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